본문 바로 가기

우리의 힘으로 지켜요

태블릿을 만지고 있는 여학생
해법을 찾아서

미국 플로리다 도랄시 주민들은 매년 여름마다 홍수피해를 겪습니다. 지역 내 배수시설은 반복되는 피해를 막기에는 부족했습니다. 도랄 지역 학교에 다니는 6학년 학생 알리사와 친구들은 이 문제에 주목했습니다.

화이트보드에 그림 그리는 학생 둘

학생들은 머리를 맞대고 해결책을 고민하기 시작했습니다. 각자의 장점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그룹을 나눠 정보를 찾기도 했습니다. 이 사실이 알려지자 각 분야의 전문가들도 학생들에게 도움의 손길을 내밀기 시작했고 도랄시 지역 관계자, 엔지니어 등 많은 이들의 도움이 이어졌습니다.

선생님과 함께 야외 실험
학생들의 손에서 탄생한 기술, 세상으로 나아가다

학생들은 과학, 기술, 엔지니어링, 수학(STEM) 등 다양한 지식을 접목했습니다. 이를 바탕으로 침전물이 쌓여 즉각적인 청소나 보수가 필요한 배수시설을 감지하고 바로 알려주는 장치를 설계했습니다. 몇 번의 시행착오 끝에 드디어 학생들의 손에서 탄생한 기술이 도랄시에 소개됐습니다. 이 기술은 도시 전체의 유지비를 줄일 수 있다는 점에서도 찬사를 받았습니다.

학생들 그룹 사진
더 안전한 도시를 위해

후안 카를로스 베르무데즈 시장은 학생들이 개발한 장치가 효과적일 뿐만 아니라 예산 절감의 효과까지 있다며, 학생들의 아이디어로 도시를 안전하게 지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나와 이웃이 살아가는 지역의 문제를 찾고, 해결책을 만들어 지역을 지킨 학생들. 솔브 포 투모로우(Solve for Tomorrow)는 이러한 과정에서 학생들이 나아가게 하는 힘이 될 수 있었습니다. 세상에 없던 솔루션을 만든 경험을 바탕으로 학생들은 세상을 바꿔 나갈 것입니다.

지역사회를 위한 솔루션을 찾는 청소년들의 이야기를 공유해 보세요.

팬데믹 시대의 청소년 교육

마스크 쓰고 가르치는 선생님과 학생
디지털 기술로 만든 미래의 교실

삼성전자는 어렵고 불확실한 상황 속에서도 학생들이 배움을 지속하고 미래를 꿈꿀 수 있도록 세계 곳곳에서 학생들을 돕고 있습니다. 미국에서는 코로나19로 달라진 환경에서 아이들이 불편함 없이 공부할 수 있도록 학교, 디지털 학습 커뮤니티 및 교육 NGO 간 네트워크인 아카데미아(Academia)에서 만든 ‘미래의 교실(Classroom of the Future)’을 지원했습니다. 대면 수업이 어려워진 선생님들과 학생들이 계속해서 배움을 지속할 수 있도록 디지털 교육 시스템과 콘텐츠를 교실에 접목했습니다.

스크 쓰고 수업 중인 학생들, 교실 전경

“‘미래의 교실’은 혁신적입니다. 학생들이 언제 어디서나 물리적인 장벽을 넘어서 수업에 자유롭게 참여하는데 큰 힘이 되고 있죠.” 미국 플로리다에서 6학년 학생들을 가르치는 바네사는 이렇게 전합니다.

온라인 화상수업 스크린 전체 화면
집에 있어도 지루하지 않아요

이탈리아에 사는 8살 가브리와 10살 앨리스는 여름휴가를 손꼽아 기다려왔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해 휴가가 취소되자 무척 실망할 수밖에 없었죠. 그러던 차, ‘삼성 여름 캠프’를 알게 됐습니다. 디지털 기기를 활용한 원격 여름 캠프에서 친구들과 어울리며 집안에서만 지내는 동안 쌓인 답답함을 털어내고 신나는 시간을 즐길 수 있었습니다. 악기를 연주하는 법을 배우며, 창의성을 키우는 실험도 해보는 다양한 캠프 프로그램 덕분에 가브리와 앨리스는 더 특별한 여름을 보낼 수 있었습니다. “휴가가 취소되었을 때는 속상했지만, 캠프 덕분에 정말 재미있었어요!” ‘삼성 여름 캠프’는 아이들에게 즐겁고 색다른 경험을 전하는 동시에, 여름 내내 집에서만 지내야 했던 아이들의 시야를 넓히고 창의력을 발휘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습니다.

My Dream Now 앱 사진
꿈을 이어주는 원격 멘토링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대면 활동이 어려운 요즘, 청소년들에게 진로탐색에 도움을 줄 사람이나 멘토를 찾는 일은 더욱 힘든 일이 되었습니다. 이에 삼성전자는 스웨덴의 NGO 단체인 ‘마이 드림 나우(My Dream Now)’와 협력하여 현지 청소년들이 다양한 분야에서 일하는 직장인들을 비대면으로 만날 수 있도록 지원했습니다. 원격 코칭, 멘토링, 네트워킹 등 다양한 기회를 접한 학생들은 자신만의 꿈을 찾으며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시기를 잘 이겨내고 있습니다.

미래를 향한 꿈과 희망을 이어가는 청소년들의 이야기를 공유해 보세요.

새로운 언어로 미래를 그리다

태블릿으로 공부하는 여학생
디지털 네이티브를 위한 교실 없는 교육

파브와린, 치산우퐁, 차누돔은 올해 삼성 이노베이션 캠퍼스(Samsung Innovation Campus)에 참여한 중학생들입니다. 갑작스러운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온라인 수업으로 첫 만남이 진행됐습니다. 친구들의 얼굴에는 장난기와 웃음이 가득했지만, 새로운 디지털 시대를 열어갈 주인공들답게 수업에 임할 때만큼은 매우 진지했습니다.

태블릿 사용 클로즈업

디지털 세상 속에서 자유롭게 소통하고 개발하기 위해 학생들은 코딩과 프로그램을 배우는 등 디지털 언어를 익혔습니다. 코딩이라고 하면 흔히 어렵고 낯설다는 인식이 있지만, 학생들의 생각은 다르다고 합니다.

손 흔드는 남자 선생님 둘
코딩은 이미 우리 생활 속에 있어요

파브와린은 “삼성 이노베이션 캠퍼스에서 기술에 대해 배우면서 기술이 우리 일상 곳곳에서 어떻게 활용되는지 알 수 있었어요”라며 자랑스레 말합니다. 치산우퐁 역시 기술의 발전이 어떻게 우리 생활에 영향을 미쳤는지에 대해 생각해 보게 됐으며, 소셜미디어나 게임과 같은 일상생활의 많은 부분이 코딩을 통해 이뤄졌다는 점을 알게 됐다고 합니다. “물건을 잘 잃어버리는 사람들을 위해 무엇이든 찾아줄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만들고 싶어요”라고 치산우퐁은 말합니다.

학생들 셋 사진 콜라쥬
꿈을 이룰 수 있다는 자신감이 생겼어요

또한, 미래를 위한 디지털 교육은 아이들에게 새로운 꿈을 꾸게 하고, 미래에 대한 불안을 덜어줍니다. 차누돔은 삼성 이노베이션 캠퍼스에서 배운 새로운 지식으로 컴퓨터 엔지니어가 되는 꿈을 이룰 수 있게 되었다며, 앞으로 더욱 많은 것들을 배우고 싶다고 합니다. “미래가 막연하게 느껴졌는데 삼성 이노베이션 캠퍼스 덕분에 꿈을 이룰 수 있다는 자신감이 생겼어요.”

꿈을 향해 나아가는 차세대 테크 리더들의 이야기를 공유해 보세요.

활동 방향

  • 미래 세대를 육성하고
  • 그들이 잠재력을 최대로 발휘할 수 있게 지원하여
  • 긍정적인 사회 변화를 만들어 갑니다
우리는 혁신적인 아이디어로 지구촌을 개선하는 데에 전념하고 있으며 발전해가는 세상에서 새로 생겨나는 필요성들을지속적으로 해결하여 더 나은 세상에 기여할 것입니다
책상에 앉아 우즈벡의 소녀와 눈을 마주치고 대화하고있는 삼성의 임직원

우리는 미래 세대의 잠재력을 믿습니다

우리가 하는 모든 일의 중심에는 사람이 있습니다. 우리는 세상을 더 좋은 곳으로 만드는 기술의 혜택을 모든 사람이 누려야 한다고 믿으며, 또한 의미 있는 변화들을 만들어낼 혁신의 가능성이 미래 세대에게 있다고 믿습니다.
다양한 인종의 아이들과 체육관에 있는 미국 삼성의 임직원

우리는 세계 각 지역에서 필요한 교육이 무엇인지 탐구합니다

학습은 개인적인 경험입니다. 우리는 세계 각 지역의 고유한 상황을 고려해 가장 필요한 분야에서 양질의 교육을 제공하고자 우리의 국제적 네트워크와 자원을 활용하고 있습니다.
둥그렇게 모여앉아 토론을 하는 유럽의 청소년들

우리는 협업을 중요히 여깁니다

우리는 변화를 가져오고,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고, 어려움을 극복해나가기 위한 협업을 언제든지 환영합니다.

Global Impact

2012~2019(누계)
수혜자 수
임직원 지원봉사 활동시간

뉴스

더 보기